NEWS

[단독]지놈앤컴퍼니, 글로벌 제약사와 아시아 첫 면역항암제 공동임상 진행

머크·화이자 ‘아벨루맙’과 지놈앤컴퍼니 ‘GEN-001’의 마이크로바이옴 병용 치료 1/1b임상시험 착수

[이투데이 노은희 기자] 지놈앤컴퍼니가 아시아 마이크로바이옴 기업으로는 최초로 다국적 제약사인 머크ㆍ화이자와 면역항암제 병용요법에 대한 공동 임상을 진행한다.
지놈앤컴퍼니는 머크·화이자의 면역항암제 ‘아벨루맙(avelumab)’과 자사의 경구 마이크로바이옴 치료 후보 물질 ‘GEN-001’의 병용 치료를 통한 1/1b임상시험을 위한 파트너십을 체결했다고 14일 밝혔다.

전 세계 글로벌 제약사들이 면역항암제의 한계를 극복할 수 있는 대안으로 마이크로바이옴과의 병용요법을 추진하고 있는 가운데 이번 파트너십 체결은 국내 마이크로바이옴 기업의 기술력이 글로벌 무대에서 인정받은 것으로 주목된다.
배지수 지놈앤컴퍼니 대표는 “항암 분야 글로벌 리더인 머크·화이자와 1/1b상 임상시험에 협력하게 돼 매우 기쁘다”며 “전임상 단계에서 증명된 GEN-001과 면역관문억제제와의 병용 데이터를 기반으로 아벨루맙과 병용 치료법이 암 환자들에게 어떤 반응이 나타날지 기대하고 있다”고 말했다.

기사 전문보기

No comments
LIST

    댓글은 닫혔습니다.

위로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