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

[보도자료] 지놈앤컴퍼니—LG화학 손잡고 동아시아 시장 진출한다

전세계 최초 마이크로바이옴 항암제 라이선스 계약
지놈앤컴퍼니의 기술력과 LG화학의 신약개발/상업화 능력의 시너지 효과 기대

 

지놈앤컴퍼니가 자사 마이크로바이옴 항암제인 ‘GEN-001’의 본격적인 동아시아 시장 공략을 위해 LG화학과 손을 맞잡았다. 이번 라이선스 계약은 마이크로바이옴 항암제 분야에서 전세계 및 국내 최초 라이선스 계약으로 양사 협력을 통한 마이크로바이옴 항암제 신약 개발 및 상업화 성과가 기대된다.

 

LG화학은 국내 최초로 FDA 허가 신약(팩티브) 및 당뇨신약(제미글로)을 개발한 회사로써 그 기술력을 인정받고 있으며, 최근에는 차세대 성장 동력으로 면역항암제 시장 진출을 위해 열린 혁신(open innovation) 전략을 통한 협력체 구축을 적극적으로 추진해왔다. LG화학은 본 라이선스 계약을 통하여 지놈앤컴퍼니의 ‘GEN-001’에 대한 한국 및 기타 동아시아 권역에서 옵션권리 실행에 따라 독점적 임상시험, 허가 및 상업화 권리를 갖게 된다.지놈앤컴퍼니는 ‘GEN-001’에 대한 상업화 물질 생산 및 공급에 대한 수익 뿐 아니라, 계약금 및 단계별 마일스톤, 로열티 등 기술료를 획득하게 된다.

 

지놈앤컴퍼니 배지수 대표는 “마이크로바이옴 기반 신약 연구 및 개발이 전 세계적으로 초기 임상 단계에 있지만, 기존 화학의약품이나 바이오의약품의 한계를 극복할 수 있는 게임 체인저(game changer)가 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 특히, 항암제 분야에서 마이크로바이옴은 면역항암제와 함께 투여하는 병용요법으로 활발히 연구 및 개발되고 있다“며 “당사의 우수한 기술력과 LG화학의 신약개발 및 상업화 능력의 시너지 효과에 힘입어 향후 마이크로바이옴 항암제 분야를 선도하겠다”고 입장을 밝혔다.

 

LG화학 생명과학사업본부 홍성원 신약연구 센터장은 “마이크로바이옴은 기존 치료제와는 다른 새로운 약물접근방식(modality)으로 향후 큰 시장잠재력이 기대되는 분야로, 이번 계약을 통해 본부 핵심질환군인 면역항암 분야에서 신규 파이프라인을 확보하고 자사의 개발중인 면역항암제와의 시너지효과를 기대할 수도 있을 것”이라며, “국내 마이크로바이옴 선두주자인 지놈앤컴퍼니와 협력하게 되어 기쁘고 양사의 역량을 서로 활용하고 협업하여 치료제의 개발성공을 위해 힘쓸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지놈앤컴퍼니는 최신 항암제인 면역항암제와의1/1b상 병용임상을 위해 미국 FDA에 제출한 임상시험계획(IND)이 올해 4월 승인(clearance)되어, 미국 내 첫 환자 등록을 준비 중이다. 이로써 지놈앤컴퍼니는 마이크로바이옴 항암제 신약 연구 뿐 아니라 신약 개발까지 할 수 있는(clinical stage) 회사로 발돋움하였다.

 

**참고 자료
면역항암제
암 자체를 공격하는 기존 항암제와 달리 인공면역 단백질을 체내에 주입하여 면역체계를 자극함으로써 면역세포가 선택적으로 암세포만을 공격하도록 유도하는 치료약제이다.

GEN-001
GEN-001은 경구 마이크로바이옴 치료 후보 물질로써 면역 활성을 갖는 물질이며 면역관문억제제와 병용 치료요법으로 개발 중이다. GEN-001은 건강인 자원자로부터 분리된 단일 균주 박테리아로 수지상세포, 대식세포, T 세포 반응을 활성화시키는 것으로 밝혀졌다. 전임상 단계에서 GEN-001은 최적의 안전성을 확보하였고, 특히 면역관문억제제와의 병용 투여 시 기존 면역관문억제제에 반응이 있는 모델과 반응이 없는 모델에서 각각 암 성장을 현저히 억제하는 시너지 효과를 보였다.

지놈앤컴퍼니
지놈앤컴퍼니(코넥스: 314130)는 2015년에 설립된 바이오 벤처기업으로 암 환자들의 미충족 의료수요의 극복을 위해 마이크로바이옴 및 신규 타겟 면역관문억제제, 융합단백질 등 면역항암제 분야 차세대 혁신 신약을 연구 및 개발하고 있다.

보도자료

No comments
LIST

    댓글은 닫혔습니다.

위로이동